한일중간수역서 22명 탄 홍콩 화물선 침몰…2명은 구조

한일중간수역서 22명 탄 홍콩 화물선 침몰…2명은 구조

서귀포 남동쪽 148㎞ 해상에서 홍콩 원목운반선 침몰…한국인 선원은 없어

제주지방해양경찰청. 고상현 기자제주지방해양경찰청. 고상현 기자한일 중간수역인 제주 해상에서 홍콩 화물선이 침몰돼 해경이 실종자를 찾고 있다.
 
25일 제주지방해양경찰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 45분쯤 한일 중간수역인 서귀포 남동쪽 148㎞ 해상에서 홍콩 원목운반선 A호(6551톤)가 침몰하고 있다는 조난 신고가 접수됐다.
 
현재 사고 선박은 완전히 침몰한 상태다. A호에는 중국인 선원 14명과 미얀마인 선원 8명 등 모두 22명이 타고 있었다. 한국인 선원은 없다. 이 중 선원 2명이 구조된 상태다.
 
해경은 일본해상보안청과 함께 사고 현장으로 함정을 보내 실종자를 수색하고 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제주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