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 속 보물 많이 가져 가세요" 제주 책축제 20일 개막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책 속 보물 많이 가져 가세요" 제주 책축제 20일 개막

제주도교육청-중등국어교육연구회 등 공동 마련
서귀포학생문화원+한수풀‧동녘‧송악‧제남도서관 열려

책 속의 보물을 찾아가는 제주 책 축제가 열린다.

제주도교육청(교육감 이석문), 제주중등국어교육연구회(회장 김경도), 제주초등국어교과교육연구회(회장 임소양), 제주특별자치도공공도서관협의회(관장 박형남)가 공동으로 주최․주관하는 ‘책들의 가을소풍’ 제12회 제주책축제가 오는 20일과 21일 열린다.

서귀포학생문화원을 주요 행사장으로 한수풀‧동녘‧송악‧제남도서관에서 각각 펼쳐진다.

이번 제주책축제는 제주도교육청, 학교, 독서 관련 단체, 교과연구회, 교육청 산하 공공도서관, 작은도서관 등 40여 개 단체의 노력으로 서귀포, 한림, 구좌, 대정 등 제주도 전역에서 다양하고 풍성한 독서체험 축제가 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

제주책축제는 공연마당, 강연마당, 경연마당, 체험마당, 책 교환마당이 펼쳐지며, 4‧3 이야기마당과 특별체험부스를 더하여 70주년을 맞는 4‧3의 의미를 되새긴다.

개막식을 겸한 4‧3 이야기마당은 오는 20일 오후 4시 서귀포학생문화원 대강당에서 열린다.

방송인 서경석과 작가 박재형이 진행하는 '다랑쉬오름의 슬픈 노래', 카메라타 싱어즈의 가을노래 공연 등을 만날 수 있다.

강연 마당은'스마트 콘트랙과 신뢰혁명' (오태민)이 20일 오전 11시 서귀포학생문화원 도서관에서, '나무 도장'(권윤덕)과의 특별한 만남이 21일 오후 3시 서귀포학생문화원 대강당에서 준비된다.

경연 마당에서 초등부는 20일 오전 10시 '마당을 나온 암탉'(황선미)을, 중등부는 21일 오전 10시 '똥깅이'(현기영)를 지정 도서로 서귀포학생문화원 도서관에서 독서 골든벨을 진행하고, 20일 오전 11시 서귀포학생문화원 대강당에서는 제주어 골든벨을 진행한다.

공연마당은 ‘제주 설화 인형극 「오찰방」’과,‘그림책이 빛이 된 빛그림 이야기’가, 20일~21일 각각 3~4회 대강당에서 공연되고, ‘문학, 성큼성큼 「열일곱 살의 털」’을 20일 오후 1시 도서관에서 공연하며,‘「나무 도장」 창작 낭독극’은 21일 오후 4시 대강당에서 공연된다.

체험마당에는‘제주어 알아보게마씸’,‘가족 독서 텐트’,‘4‧3 특별체험부스’를 비롯하여 35개의 독서와 관련된 다양한 체험 공간이 마련된다.

책 교환마당에서는 헌 책 3권을 새 책 1권으로 바꿔주고, 헌 책끼리도 맞교환하는 책 장터가 열린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제주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