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콩레이 북상에 5일 오후부터 제주공항 폐쇄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태풍 콩레이 북상에 5일 오후부터 제주공항 폐쇄

오후 4시쯤부터 국내선 등 67편 전편 결항 예고

태풍 북상에 5일 오후부터 제주공항이 폐쇄된다.(자료사진)

태풍 북상에 5일 오후부터 제주공항이 폐쇄된다.(자료사진)
제25호 태풍 콩레이가 빠르게 제주로 북상하면서 5일 오후부터 제주공항이 폐쇄된다.

한국공항공사 제주지역본부에 따르면 현재 제주공항은 강풍특보와 윈드시어 경보가 발효중인 가운데 순간 초속 7∼12m의 강풍과 함께 빗줄기가 거세지고 있다.

낮 12시 현재 항공기는 정상 운항중이지만 오후 4시40분 제주 도착 예정이던 서울발 제주항공편 결항을 시작으로 제주를 오가는 국내 모든 항공기의 운항이 통제될 전망이다.

이 날 오후 한국공항공사가 집계한 결항 항공기는 국내선 66편과 국제선 1편 등 67편이다.

특히 이 날 밤부터 태풍의 직접 영향권에 든 이후 6일 역시 전국이 태풍의 영향을 받는 만큼 항공기 운항 재개는 한반도를 빠져나가는 태풍의 속도가 관건이 될 전망이다.

한편 태풍 콩레이는 5일 오후 서귀포시 남남서쪽 약 190㎞ 부근 해상을 지난 뒤 6일 오전 부산 남쪽 해상에 진출할 것으로 보인다.

태풍이 북상하면서 기상청은 제주도 남쪽 먼 바다에 태풍주의보를, 제주도 전역에 강풍주의보를 발효했다.

태풍으로 인한 피해가 예상되면서 제주도는 이 날 오후 1시부터 재난대응체계 비상 2단계로 상향한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제주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