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제주 서부중학교 설립 조건부 승인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교육부, 제주 서부중학교 설립 조건부 승인

"학교부지를 외도동 주택가 인근으로 변경하라"

제주도교육청. <사진=고상현 기자>

제주도교육청. <사진=고상현 기자>
교육부가 제주시 서부중학교 설립에 대해 조건부 승인했다.

제주도교육청에 따르면 가칭‘서부중학교 설립’에 대한 중앙투자심사 결과‘조건부 인정’을 받았다고 11일 밝혔다.

교육부는 지난 5일 전라남도 여수에서 열린 ‘수시 1차 중앙투자심사’에서‘학교 위치 변경’이라는 부대의견을 달고 가칭 서부중학교 학교설립을 조건부로 인정했다.

제주도교육청의 당초 서부중학교 설립 계획에는 학교위치가 외도동 주택가와 떨어진 농지로 돼 있는데, 부지를 외도동 주택가로 변경하라는 게 부대의견이다.

이석문 교육감은 "모든 제주교육 가족들과 함께 환영한다”며 “국회의원과 도청, 의회를 비롯해 모든 도민들이 하나의 힘과 정성, 지원을 모아 이뤄낸 역사적인 결실"이라고 말했다.

이 교육감은“조건부 인정이기 때문에 남은 과제 해결을 위해 충실히 소통하고 협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제주시 서부 지역은 중학교 신입생 중 매년 190여명이 다른 지역 학교로 배정돼 원거리 통학으로 불편을 겪고 있다.

이 때문에 서부 지역에 신제주권과 외도·도평 지역 학생을 수용하기 위한 중학교 신설의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돼왔다.

서부중학교는 제주시 외도동에 설립될 예정이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제주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